In Between
Preface, Time in Ignorance ∆T ≤ 720
2020, Shinwon Hwang 황신원
Curator of PS Sarubia, Seoul, KR



Time in Ignorance ∆T ≤ 720



 이번 프로젝트스페이스 사루비아다방 기획전은 시간의 흐름을 기반으로 하는 예술(time-based art)로서의 사운드 아트에 대한 온전하고 기본적인 접근을 시도한다.
소리는 시간과 공간의 흐름을 가장 즉각적으로 감지하게 만드는 진동이자 현상이다. 또한 소리는 물리적으로 경험할 수 없는 순간과 현상을 우리로 하여금 상상하게 만들어 줄 수 있다.
사운드-미디어 아티스트 그레이코드와 지인은 시간에 대한 불확실정을 720시간( 전시기간 30일 x 24시간)의 음악으로 정량화하는 작업을 선보인다.
동적 시스템 수학 모델을 기반으로 발생시킨 소리의 현화는 시간의 흐름을 인식시키고, 공명하는 공간의 깊이를 느낄 수 있는 또 다른 감각의 차원을 제시할 것이다.




‘사운드를 어떻게 들을 것인가?’ 나는 무엇을 듣고 있는가? 이 두 가지 질문은 사운드 아트를 접하는 관람자의 태도와 직결되며, 능동적으로 소리를 수용하는 감각의 주체로서 나 자신을 환기시킨다.
우리의 몸이 경험하는 모든 감각은 기억과 의미를 발생시킨다. 지금까지 들을 수 없었던 소리를 접하는 일은, 오직 감각이 창조해낼 수 있는 시간과 공간을 인식하고 새로운 세계와 맏닥뜨리는 순간이 될 것이다.
사운드라는 대상이 우리에게 하나의 의미로 현상되기를 기대해 본다.




ⓒGRAYCODE(Taebok CHO, 조태복)